KAIST 단일서비스 로그인
Language

생활정보(이전)


> 정보 > 생활정보(이전)

042-350-2071

통화 가능 시간

평일 13:00-17:00

메일 | 건의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크랩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크랩

Title.png

 

6월 초반인데도 벌써 푹푹 찌는 날씨 때문에 많이들 피곤하시죠?ㅎㅎ 올 여름은 다른 때보다 훨씬 더 더울 것으로 예상이 되는데요, 그 더위를 식혀줄 수 있는 엑스포 다리의 시원한 야경을 준비해 보았습니다.

 

제목 없음.png

 

엑스포 다리는 여러분들도 아시다시피 학교에서 가까운 곳에 위치합니다. 저번 포스팅에서 소개해드렸던 시립미술관이나 예술의 전당보다도 가깝기 때문에 차량으로는 물론, 자전거로도 어렵지 않게 접근 가능한 곳입니다.

이 곳은 주경보다 야경이 유명한 곳인데요, 몹시 애석하게도 엑스포 다리와 엑스포 타워에 불이 들어온 모습을 볼 수 있는 날은 일 주일 중에서 금, 토, 일요일 밖에 없습니다. 금요일을 제외한 평일 저녁에는 불이 들어온 모습을 볼 수 없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 해 질 녘의 엑스포 다리 풍경

701_1172.png

 

701_1335.png

 

701_7187.png

 

저는 사진 촬영 목적으로 엑스포 다리에 15번은 더 갔던것 같은데요, 때문에 꽤나 다양한 장면들을 잡아낼 수 있었네요. 그 다양한 장면들 중 눈길을 끌만한 장면들을 몇 가지 골라보았는데요, 첫 번째로 소개드릴 장면으로 일몰 장면을 골라보았습니다. 이 곳에서 보는 일몰은 봄 여름 가을 겨울 4계절 무척 모두 아름답습니다. 계절에 따라 일몰각이 많이 달라지는데요, 겨울에는 다리의 남단쪽 끝에 치우쳐 해가 지고요, 한여름에는 다리의 북단쪽 끝에 해가 치우쳐 집니다. 아무튼간에 구름이 예쁜 날이면 더욱 멋진 일몰을 보여주는 그런 장소입니다ㅎㅎ

 

▼ 반영이 아름다운 엑스포 다리 야경

IMG_3598.png

 

JGM_1242.png

 

엑스포 다리는 반영이 아름답기로도 유명합니다. 바람이 잔잔한 날에는 이 곳에서 볼 수 있는 풍경들 중 백미라고 할 수 있을만큼 깨끗하고 이쁜 반영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다만 이 반영은 유량이 풍부한 하절기 중에만 만나볼 수 있습니다. 유량이 적은 겨울에는 강 바닥이 드러나기 때문에 깔끔한 반영을 보기는 어렵습니다. 사진 기술적으로 깔끔한 반영을 담기 위한 팁을 하나 드리자면 짧은 노출시간을 주는 것보다 조리개를 약간 더 조이고 긴 노출시간을 가져가는 것이 깔끔한 반영을 담기에 유리합니다. 혹시라도 삼각대를 가지고 가신다면 긴 노출시간을 주는 것이 좋습니다^^

 

▼ 다양한 각도에서 바라본 엑스포 다리 야경701_1196.png

 

701_1208.png

 

701_1399.png

 

엑스포 다리는 그 생김새가 나름 특이한 녀석이기 때문에 다양한 시선으로 다양한 모습을 담아낼 수 있습니다. 사실 같은 곳을 여러번 방문하면서 생긴 눈썰미 때문에 바라볼 수 있었던 그런 시선이 아닌가 생각도 해봅니다ㅎ

 

▼ 엑스포 다리에서 쏟아지는 분수

JGM_1298.png

 

JGM_1281.png

 

JGM_1295.png

 

JGM_1305.png

 

JGM_1317.png

 

한여름 밤에는 엑스포 다리에서 음악 분수쇼도 진행됩니다. 2주 전까지만 해도 가동되지 않아서 올해에는 언제 가동될 지는 모르겠지만 작년 기준으로 금, 토, 일 오후 7:30, 8:30, 9:30에 가동을 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아무튼 한여름밤의 무더위를 식혀주는데에는 요 분수만한 것이 또 없으니 한 번씩 방문하셔서 즐거운 시간 보내셨으면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5 기타 내 몸에 맞는 자산관리 설명서(7) 금융기관#2 보험회사 part.2 불편한진실 2015.06.22 818
224 음악/스포츠 [능력자K/음악] 노다메칸타빌레로 본 오케스트라 뒷이이기(3/3) 2 file 크아홍 2014.12.15 820
223 여행/사진 [능력자K] 소니 APS-C E마운트 렌즈 추천 4 file latio 2014.12.12 832
222 음악/스포츠 [음악] 노래 잘하는 법 1강 file 리틀본야스키 2015.04.26 841
221 여행/사진 [사진] 흔들리지 않은 사진을 담아보자! 2 file 식물적감각 2015.05.31 848
220 여행/사진 [여행] 숙박하며 마일리지 벌기(출장시 유용) 1 file ldg810 2015.05.12 855
219 기타 [책]<솔로몬의 선택>기억하세요? file moonjeje 2015.05.18 860
218 음악/스포츠 [야구] 세 파워피처의 엇갈린 운명 2 쿨럭 2015.05.09 865
217 음악/스포츠 [능력자K/음악] 노다메 칸타빌레로 본 Orchestra 뒷이야기(2/3) file 크아홍 2014.12.12 866
216 음악/스포츠 [능력자K] FA는 왜 이렇게 비싸졌을까: (2) 공급을 스스로 막는 구단들 file 쿨럭 2015.02.17 873
215 취미 [맥주] 날씨도 더운데 맥주 한 잔 하시겠습니까 ? 5 file Engibeer 2015.05.28 873
214 음악/스포츠 [능력자K/음악] 기덕이의 기타이야기 :: 5. 어떤 기타를 살 것인가? Tip!! (1/2) file 크아홍 2015.01.26 874
213 취미 [능력자K] 금리 0.1%를 높이는게 의미가 있을까? 2 file kwon4711 2014.12.12 876
212 음악/스포츠 [능력자K/음악] 노다메 칸타빌레로 본 Orchestra 뒷이야기(1/3) 3 file 크아홍 2014.12.02 882
211 취미 [능력자K] 워렌 버핏? 세계 2위의 부자, 무엇이 다른 사람과 달랐을까? file kwon4711 2015.02.23 882
210 기타 내 몸에 맞는 자산관리 설명서(2) 부자되기 어렵지 않다(?) 1 file 불편한진실 2015.04.27 888
209 취미 [능력자K] 투자는 돈을 벌기 위한 것이 아니라.... file kwon4711 2015.02.27 890
208 음악/스포츠 [야구] 이승엽의 400홈런, 얼마나 대단한 기록인가 3 file 쿨럭 2015.06.09 895
207 음악/스포츠 [야구] 4월, 우리는 어떤 야구를 보았나 2 쿨럭 2015.04.30 899
206 기타 [자산] 내 몸에 맞는 자산관리 설명서 (1) 자산관리, 재무설계 왜 해야하는 건가요? 1 file 불편한진실 2015.04.17 902
Board Pagination 1 2 3 4 5 6 7 8 9 10 ... 13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