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단일서비스 로그인
Language

생활정보(이전)


> 정보 > 생활정보(이전)

042-350-2071

통화 가능 시간

평일 13:00-17:00

메일 | 건의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크랩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크랩

 

 

 

카우치서핑(CouchSurfing)이란,

여행하고자 하는 곳의 현지인의 도움을 받아 무료 숙박 및 운이 좋다면 가이드까지 받을 수 있는

여행자들을 위한 비영리 인터넷 커뮤니티입니다.

( www.coucusurfing.org )

 

말 그대로 CouchSurfing이란, 전 세계의 Couch(소파)를 검색하는 것이죠.

 

이 때의 Couch(소파)는 Surfer(여행자, 숙소를 제공받는 자)가 머물 수 있는 공간을 의미하며,

이 Couch를 내어주는 사람을 Host(숙소를 제공하는 자)라 일컫습니다.

 

 

surf.jpg  

 

 

 

제가 유럽에서 5개월간 12개국을 여행하면서 생활비(의식주)로 단 30만원을 썼다고 하면,

다들 첫 번째 질문이 ‘그럼 잠은 어디서 자???’였습니다.

저희는 5개월간 숙박의 97%를 이 카우치서핑(Couchsurfing)으로 해결하였는데요,

 

(3%는...

하나는 네덜란드 국경에서 히치하이킹으로 만났던 네덜란드 경찰학교 학생들의 기숙사에서 지낸 것이고,

또 하나는 체코의 체스키크롬로프라는 마을이었는데, 워낙 동화같은 마을이라 관광지로 유명하여

소수인 주민들마저 모두 숙박업에 종사하는 터라, 카우치서핑이 도저히 구해지지 않아

무작정 마을로 가 현지인에게 우리의 여행을 설명한 뒤 3대가 모여사는 대저택에서 지낸 경험이었습니다. 허허)

 

 

자자 다시 본론으로 돌아와서,

 

그럼 대부분의 그 다음 질문은 ‘그렇게 공짜로 재워주는 사람이 많다는 거야???’였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그저 ‘공짜로’라는 것에 열광을 하지만...

 

결코, 카우치서핑은 단순히 돈을 아끼기만을 위한 것이 아닙니다.

 

 

 

카우치서핑은 서퍼(surfer)가 호스트(host)로부터 숙소를 공짜로 제공받기만 하는 것이 아닌,

서퍼와 호스트가 서로 주고받는 일종의 문화교류입니다.

 

대부분의 호스트(host)들은 주로 여행을 좋아하지만,

현재의 상황 (아이를 가졌거나 또는 어리거나, 매우 바쁜 직업 등)에 의해 여행이 제한 된 상황에서

직접 세계를 여행하는 여행자들을 자신의 집으로 초대하고자 하는 사람들입니다.

 

물론 호스트마다 카우치서핑을 하는 이유는 각양각색입니다.

 

예를 들어, 영국 옥스포드에서 제 카우치는 옥스포드 Kellogg college의 기숙사였는데,

그 Host는 싱가폴의 큰 환경단체의 설립자로, 학부학위도 없이 옥스포드 대학원생에 진학하실 만큼 화려한 경력을 가졌던 분이셨죠.

세계인과의 소통과 교류를 원하시는 분이셨기에 카우치서핑을 시작했다고 하시더군요.

 

또 프랑스 파리에서 제 Host는 유럽 최초의 블로그회사인 ‘더블로그’의 CEO였는데,

전형적인 프랑스인으로(ㅋ.ㅋ) 영어를 못하시는 바람에, 영어 공부를 목적으로 카우치서핑을 시작하셨던 분이셨죠.

 

 

 

이렇게 그들은 카우치서퍼로부터의 여행의 대리만족을 얻기도 하고,

자신이 직접 가보지 못한 나라에 대해 간접체험을 해 볼 수도 있게 됩니다.

 

 

share.jpg

 

 

 

잠깐 정리해보자면, 카우치서핑의 기본개념은

호스트(host)와 서퍼(surfer)간의 문화교류이고, 호스트가 서퍼를 초대하는 입장이라는 것입니다!

 

 

그럼 이렇게 호스트와 서퍼가 동등한 위치의 입장에서, 호스트가 잠자리를 제공한다면

우리들(Surfer)이 제공해 줄 수 있는 것은 무엇일까요?

 

바로 '한국'입니다.

 

큰 돈을 들이지 않고도 우리는 대화와 행동으로 문화교류를 할 수 있는데,

그 중 대표적인 것이 ‘음식’입니다.

 

실제로 자신의 집에서 다른 나라의 전통음식을 맛 보는 것만으로도 호스트들은 엄청난 기쁨을 얻는 것을 보았습니다.

 

한 번 상상해보세요!

 

본인의 집에서 스페인 여행자가 해주는 스페인 전통음식 빠에야를 가족과 둘러앉아 그들의 여행기를 들으며 먹거나,

이탈리아 여행자가 진짜 토마토를 사용하여 만들어준 토마토스파게티를 먹는 것을요.

사실 제가 소전여행 중 썼던 30만원이란 생활비도 주로 Host를 위한 한국요리를 해 주는데에 썼던 것이죠...

 

 

 

음식 뿐만이 아니라, Host의 성격에 따라 한국의 역사, 정치, 나라의 현세에 대한 토론을 하기도 했었죠.

 

물론 그 주제는 한국뿐만 아니라,

독일에서는 동(독)/서(독)의 경제적, 이념적 대립이라던지,

루마니아에서는 유럽에서 왜 루마니아가 가난해질 수 밖에 없었는지라던지와 같은 주제가 될 수도 있죠

 

 

 

이렇게 이들은 서로의 삶과 문화, 가치관을 교류하기 위해 서로를 만납니다.

따라서 Couchsurfing이 무조건 돈을 아끼기 위한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은

CouchSurfing에 대한 가장 큰 오해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cs.jpg

 

 

이때까지 우리는 카우치서핑을 통해

 

Host는 자신의 집에 세계의 여행자들을 초대하여 문화교류의 기회를 제공받을 수 있고,

Surfer는 여행지의 현지인과 교류하고 그 곳에 사는 개개인의 삶을 직접 체험 해 볼 수 있는

소중한 기회를 가질 수 있게 된다는 것을 알게되었습니다.

 

 

이런 카우치서핑은 어떻게 이루어지는 걸까요?

 

 

 

< 카우치서핑(Couchsurfing)의 개요 >

 

CouchSurfing은 숙소를 제공하는 Host와 숙소를 제공받는 Surfer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물론, 한 회원이 Host/Surfer 두 역할을 모두 할 수 있구요.

(자신이 여행할 때는 Surfer로, 자신의 도시에서 다른 여행자들을 초대할 때는 Host로)

 

 

%B1%B2~1.JPG

 

 

 

당장에는 휴식같은 편안~~한 여행을 원하는 카이스트 대학원생분들을 마음을 압니다.

 

암... 잘 알죠. 무척 잘 알죠...

 

그렇기에 우리가 지금 당장 Surfer로써 떠나자는 것이 아닙니다.

 

Host가 되는 것 또한 관심이 있다면, 내 공간이 있는 한 평생 가능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

 

(이 포스팅을 위해 방금 카우치서핑에서 Seoul을 검색해봤더니, 45000명의 Host가 뜨네요. 깜놀.

이 중 5,000명이 Host로써 활발히 활동 중이시네요.)

 

 

 

 

사실 오늘 포스팅에서 '에어비앤비'까지 소개시켜 드리려고 했는데, 말이 길어졌네요.

 

다음 포스팅,

 

[능력자K/여행] 2. 카우치서핑 vs 에어비앤비

[능력자K/여행] 3 카우치서핑, 위험하진 않은가요?

 

에서 뵙겠습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닷!

 

 

 

  • ?
    하드코어웻랩 2014.12.21 19:30 0/0
    능력자 K 시리즈 정말 대단 ㄷㄷ 내년 여름휴가때 알아봐야겠네요 ㅎㅎ
  • ?
    감자 2014.12.23 21:53 0/0
    와! 그럼 다음 시리즈도 참고하셔서 정말 좋은 경험 되셨으면 좋겠어요 감사합니다!
  • ?
    kwon4711 2014.12.22 19:23 0/0
    역시 오래 걸린 만큼 기대 이상의 콘텐츠인 것 같습니다.^^
  • ?
    감자 2014.12.23 21:52 0/0

    왕 감사합니다 기말고사가 끝나고서야 시작하네요 재테크 글도 잘 보고 있답니다 ^.^

  • ?
    king 2014.12.23 18:48 0/0
    멋져요!!
  • ?
    감자 2014.12.23 21:52 0/0
    우왕 감사하므니다
  • ?
    dhlee8809 2015.01.05 23:21 0/0
    정말 대단하시네요!! 저도 꼭 한번 해보고싶네요..ㅋ 다음 포스팅 기대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5 기타 [고양이] 길고양이를 부탁해 - (1) 봄날의 고양이를 좋아하세요? 2 카이냥 2015.04.16 1111
144 음악/스포츠 [야구] JAWS로 본 KBO 명예의 전당 (투수편) 4 쿨럭 2015.04.28 1112
143 취미 [전통주] 술 빚기, 어렵지 않아요 - (5) 프리미엄(?) 전통주 소개 4 file 고주망태 2015.05.29 1112
142 여행/사진 [여행] 저렴하게 더 많은 해외여행하기 (2) - 스탑오버 항공권 케이스 스터디 file ldg810 2015.04.15 1113
141 기타 학위논문 인쇄 어디서 해야하나요? 대학원총학생회 2014.07.29 1114
140 결혼/뷰티 [능력자K/결혼] EP04_결혼 준비 시작! One time, only에 속지 말자. (2/2) 4 file 새댁 2015.01.28 1120
139 결혼/뷰티 [능력자K/뷰티] [젊게살기:탈모예방편] 하아… 내 머리… 3 file ccomziracrac 2015.01.14 1123
138 KAIST판 다산콜센터! "KAIST 고객만족센터" (문의/민원 업무) 대학원총학생회 2014.07.18 1132
137 기타 [쇼핑] 해외직구 도전하기 (2) - 직구에 필요한 팁들 2 file ldg810 2015.04.29 1134
136 식도락 [능력자 K]:::황태고을:::진한 황태국으로 해장하기 딱 좋은곳 3 file 행행나♥ 2015.02.09 1142
135 결혼/뷰티 [능력자K/결혼] EP03_결혼 준비 시작! One time, only에 속지 말자. (1/2) 6 file 새댁 2015.01.18 1143
134 취미 [오델로] 7. 희생의 아름다움 - 희생전략 file 그린 2015.05.21 1145
133 음악/스포츠 [능력자K] 2015 프리뷰: 우리 팀은 몇 등으로 골인할까 4 쿨럭 2015.03.01 1146
132 신문은 하나만 읽으면 안됩니다 - Cross Journalism, 행간읽기 대학원총학생회 2014.07.18 1148
131 식도락 [맛집] 스티브김간장새우전 4 file 응용공학동♥ 2015.04.30 1148
130 여행/사진 [사진] 대전 사진 담을만한 곳 IV - 엑스포 광장 분수쇼 2 file 식물적감각 2015.06.23 1148
129 기타 내 몸에 맞는 자산관리 설명서(9) 금융기관#3 증권회사 part.1 file 불편한진실 2015.06.30 1148
128 취미 [오델로] 8. 실전! 희생전략 1 file 그린 2015.05.30 1149
127 결혼/뷰티 [능력자K/뷰티][젊게살기:노화방지편] 유일하게 FDA에서 승인한 노화방지제가 있다구? 4 file ccomziracrac 2015.01.18 1152
» 여행/사진 [능력자K/여행] 1. 현지인 집에서 숙박을 해결한다구? 7 file 감자 2014.12.21 1154
Board Pagination 1 ... 2 3 4 5 6 7 8 9 10 ... 13
/ 13

포인트랭킹

순위
닉네임
포인트
1
카이**
5726
2
서**
5030
3
봐*
4810
4
동**
3897
5
대학원****
24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