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단일서비스 로그인
Language

생활정보(이전)


> 정보 > 생활정보(이전)

042-350-2071

통화 가능 시간

평일 13:00-17:00

메일 | 건의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스크랩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스크랩

안녕하세요? 고주망태입니다.


벌써 6월도 3분의 1일 지나고.....! 정말 여름이 왔어요! 그리고 시험기간도 왔네요.....ㅠㅠ


대학원오면 시험에서 완전 자유롭겠지.....? 라고 꿈꿨던 고주망태의 꿈은 저 먼 하늘로 날아가버리고......^^


언제쯤 시험이라는 굴레를 졸업할 수 있을지 의문이 드는 밤이네요!

(아마 평생 난 졸업못하겠지...........................머리론 알고 있어... 하지만 가슴으로는 인정못하겠어)

 

이번주만큼은 다같이 열심히 공부하시고, 시험 끝나고 딱 피로도가 절정에 다다랐을때 소주/맥주 대신에 지금 제가 추천해드리는 막걸리!

 

한 잔 하시는 것도 괜찮을 것 같네요!

 

-------------------------------------------------------------------------------------------------------------------------------------------------------------------------------

 

지난 주엔 제가 프리미엄 전통주를 소개해드리면서!!!!

 

아. 스. 파. 탐. 에 대해 간략하게 설명드렸는데요!

 

다들 기억하시죠? 쉽게 remind하는 차원에서 다시 말씀드리자면

 

좀 과장해서, 설탕x10000000배의 당도를 가진 인공감미료 입니다.

 

장수막걸리, 생탁 등 유명한 대중성있는 막걸리에 모두 들어가 있구요.

 

지금 소개해드릴 막걸리에는 들어가 있기도(?) 하고 안들어가 있기도 하답니다.

 

그런데! 아무래도 맛이 너무 세다보니, 아스파탐을 거부하는 분들도 많지만, 그렇다고 넣는다고 해서

 

무조건적으로 비난받는 것도 옳지는 않다고 생각합니다.(if 건강을 해치지 않는다면요.)

 

쨌든, 소개 스타트!

 

언제나 그랬듯, 의견은 주관적인 관점입니다^^*

 

1. 송명섭 막걸리

900ml / 6% / 전북 정읍

 

무형문화재 송명섭 명인이 직접 농사 지은 쌀과 누룩으로 빚은 술.

그 옛날 들판에서 들이키던 막걸리로, 감미료를 전혀 쓰지 않아 단맛이 없고 깔끔한 것이 특징.

처음 먹으면, 단조로움에 맛(?)이 없다고 생각하지만 먹으면 먹을수록 깔끔함이 좋아 끌리게 되는 것이 매력

 

2. 해쌀이막걸리

750ml / 6% /  충남 아산

 

배즙을 3개월 간 유산 발효시켜 빚은 술, 시큼하고 깔끔한 맛이 매력.

 

3. 해창막걸리

900ml / 7% / 전남 해남

물 좋은 땅 끝 해남에서 전통방식으로 한정 생산되는 막걸리 

 

4. 백련막걸리

750ml / 6% / 충남 당진

 

하얀 연꽃이 뽀얀 술빛으로 다시 태어났다. 백련의 화신답게 깨끗하고 맑은 맛.

 

5. 금정산성막걸리

750ml / 6% / 부산

옛날 밀주단속 때 업고 가던 아기는 풀러둔 채 누룩만은 머리에 이고 뛰어가며 눈물겹게 지켜낸 우리의 술.

시큼한 맛이 달지근하게 우러난다.

 

6. 배다리막걸리

750ml / 6% /  경기 고양

박정희 전 대통령이 14년간 청와대에서 마셨다는 술이다.

맑고 깨끗함은 누구라도 좋아하는 듯 여전히 인기가 좋은 술

 

7. 덕산막걸리

750ml / 6% / 충북 진천

 

길따라 허영만 따라 마셔봐도 좋은 막걸리.

 

8. 지평막걸리

750ml / 6% / 경기 양평

1. 수익을 기대하지 말 것

2. 명성에 먹칠하지 말 것

3. 다른 어떤 것보다 술 맛을 최우선으로 할 것

지평막걸리의 3가지 슬로건

 

9. 소백산막걸리

750ml / 6% / 충북 단양

소백산 자락에서 비는 술. 노무현 대통령이 거푸 다섯잔이나 마신 바로 그 술.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2 취미 [맥주] 그래서 그 맥주들 어디서 사야 하나요 ? file Engibeer 2015.06.30 2323
61 취미 [전통주] 술 빚기, 어렵지 않아요 - (6-2) 이화주 만들기 file 고주망태 2015.06.30 2250
60 취미 [전통주] 술 빚기, 어렵지 않아요 - (6-1) 누룩 만들기 file 고주망태 2015.06.30 1953
59 취미 [오델로] 14. 패리티 - 종반 마무리의 핵심 전략 1 file 그린 2015.06.30 1517
58 취미 [맥주] 생맥주 ? 정말 살아있는 맥주인가요 ? 4 file Engibeer 2015.06.29 1803
57 취미 [전통주] 술 빚기, 어렵지 않아요 - (6) 이화주 소개 고주망태 2015.06.29 1185
56 취미 [맥주] 마트에 수입 맥주만 수백종인데 뭘 마셔야 하나요 ? 3 file Engibeer 2015.06.28 1351
55 취미 [맥주] 마트와 펍에서 흔히 보이는 맥주 스타일 - Part II : 스타일 1 file Engibeer 2015.06.26 1460
54 취미 [오델로] 13. Elo - 체스, LoL, 오델로의 공통점 그린 2015.06.26 1434
53 취미 [오델로] 12. 개방도 이론 - 1원칙의 핵심 이론 file 그린 2015.06.20 1200
52 취미 [오델로] 11. 초중반의 기초전략 3가지 1 file 그린 2015.06.12 2446
» 취미 [전통주] 술 빚기, 어렵지 않아요 - (5) No 프리미엄(?) 탁주 소개 고주망태 2015.06.09 949
50 취미 [오델로] 10. 중수로 가는 첫걸음 - 변싸움 유형 file 그린 2015.06.08 1216
49 취미 [오델로] 9. 세계속의 오델로 1 그린 2015.05.31 1101
48 취미 [맥주] 마트와 펍에서 흔히 보이는 맥주 스타일 - Part I : Introduction (맥주를 구성하는 4대 재료) 5 file Engibeer 2015.05.31 1693
47 취미 [오델로] 8. 실전! 희생전략 1 file 그린 2015.05.30 1148
46 취미 [맥주] 에일 맥주가 그렇게 맛있다면서요 ? 7 file Engibeer 2015.05.30 1439
45 취미 [전통주] 술 빚기, 어렵지 않아요 - (5) 프리미엄(?) 전통주 소개 4 file 고주망태 2015.05.29 1108
44 취미 [맥주] 날씨도 더운데 맥주 한 잔 하시겠습니까 ? 5 file Engibeer 2015.05.28 872
43 취미 [전통주] 술 빚기, 어렵지 않아요 - (5) 이양주 만들기 file 고주망태 2015.05.21 1821
Board Pagination 1 2 3 ... 4
/ 4

포인트랭킹

순위
닉네임
포인트
1
카이**
5430
2
봐*
4810
3
서**
4724
4
동**
3897
5
대학원****
22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