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단일서비스 로그인
Language

생활정보(이전)


> 정보 > 생활정보(이전)

042-350-2071

통화 가능 시간

평일 13:00-17:00

메일 | 건의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크랩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크랩
1219_intro.jpg

EP02_결혼을 결심하다, 프러포즈 어떻게 해야 하나요?


"나랑 결혼 해 줄래?"

이 말을 듣고는 얼마나 울었었는지!


사실 새댁 신랑은 로맨틱한 편도 아니고 눈치 백단 새댁에게 거짓말도 못해서

프러포즈에 대한 기대는 가지지 않고 있었답니다.

물론 소녀시절부터 꿈꾸어 왔던 프러포즈에 대한 환상도 있었고

수 많은 드라마에서 남자 주인공의 멋진 모습을 보고 꺅꺅 거렸었지만요...

새댁 신랑은 결혼 반지를 같이 골랐던 것이 사이즈 조정이 되어 도착하였을 때,

백팩에서 반지를 꺼내 새댁에게 주면서 "어, 이거 가지고 있어." 하며

쿨하게 전해주었어요. 이게 프러포즈가 맞나 한참 고민하다가 별 다른 이야기가 없길래

이게 내가 받은 프러포즈인가 보다 하고, 조금 허전한 마음도 있었지만

쑥쓰러운데 쿨한척 하던 새댁 신랑의 모습이 귀여웠었다죠.

그런데 결혼하기 3일 전에 신혼집에 짐을 다 옮겨 놓고 나서

장미꽃 한 송이를 주면서 저 한마디를 해주는데

얼마나 감동이었는지 모릅니다.

(물론 꽃사러 간 것 까지 다 알고 있었는데도요!)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하고 싶은데 어떻게 내 마음을 전할지 모르겠고

그래서 망설여지신다면, 망설이지 마세요.

그녀는 그리고 그는 그냥 진심 어린 말 한마디면

빛나는 다이아몬드가 없어도 명동 한복판에서 춤을 추지 않아도

마음이 흔들린답니다. 정말 진심 어린 말 딱 한마디에!


지난 3일간 새댁은 설문을 진행하였답니다. 간단히 성별과 기혼 여부를 묻고

프러포즈에 대한 환상이 있는지, 결혼하면 무엇이 좋고 나쁘고 걱정되는 것은 무엇인지

질문을 드렸더랬죠! 생각보다 많은 원우님들이 설문에 응해주셨고

덕분에 저도 정말 재미있게 결과를 정리해 보았습니다.


총 49명의 원우분들이 설문에 응해주셨고,

그 중  36명의 남학생과, 13명의 여학생이 계셨군요.

우리 원우 여러분들은 프러포즈에 대해 환상을 가지고 있을까요?


1219_survey_all.jpg


제법 남녀의 차이가 있는 것 같지요? 


사실... 제가... 과학 좀 하는 여자라면... 설문 결과값으로

남녀 두 집단간의 유의미한 차이가 있는지

카이 스퀘어 정도는 돌려보았었어야했는데... 죄송합니다;;


여학생들 중 많은 분들이 프러포즈에 대한 환상을 가지고 계셨던데에 반하여

남학생들은 환상이 없거나, 아직 생각을 안해보셨던 분들이

더 많다는 것을 알 수 있네요. 이번을 계기로 심심하실 때 한번 생각해보시는 것도

좋은 기회가 될 것 같습니다.

이 설문 결과에는 기혼자들의 응답도 포함되어 있어요. 그렇다면

미혼인 원우분들의 응답만 빼서 다시 한번 확인을 해볼까요?


1219_survey_single.jpg


비슷한 결과이기는 합니다만

무려 83%의 미혼 여학생들은 프러포즈에 대한 환상을 가지고 있군요.

반면, 미혼 남학생들 중 71%는 프러포즈에 대한 환상이 없거나

아직 생각해보지 않으셨네요. 


그러면 83%의 여학우들은 어떤 환상을 가지고 있는 것일까요?

설문이 익명으로 진행이 되었던 덕분에 그리고

훌륭한 학우분들께서 도와주신 덕분에 (복 받으실거에요)

학우분들의 속마음을 알 수 있었는데요, 함께 알아보도록 해요.


그냥 데이터를 보여드리는 것보다 키워드만 보는 것이 더 재미날 것 같아서

태그 클라우드를 만들어 보았답니다. (worditout을 사용하였어요.)

조사를 빼고, 의미가 중복 되는 단어는 한 단어로 통일하여 진행해 본 결과

여학생들의 프러포즈 환상 태그 클라우드는 이렇게 이루어져 있네요.


1219_wordcloud.jpg


가장 눈에 띄는 단어는 두 사람 이라는 단어에요.

많은 여학우 분들은, 왁자지껄한 서프라이즈나 이벤트보다는 단 둘이

두 사람이 함께 담백하고 조용하게 프러포즈를 해주었으면 좋겠다고

응답을 해주셨군요!


물론 여자친구의 취향을 먼저 잘 파악하셔야겠으니

사람이 많은 곳에서 즐겁고 재미있는 공개 프러포즈를 좋아할 스타일인지

아니면 둘만의 의미 있는 공간에서 조용하고 차분하게 프러포즈를 하는 것을

원하시는지 알아보셔야겠습니다.


감동이었던 응답자 중.

"남자친구가 프러포즈를 하면, 꼭 답 프러포즈를 하려고 합니다."라고

말하셨던 분이 계신데 정말 사려깊은 생각인 것 같아요!


태그 클라우드를 잘 살펴보면, 공간과 분위기에 대한 힌트가 상당히 많지요?

우선 분위기 좋은 식당이나 카페가 보이고요, 맛있는 식당도 보입니다.

그러나 주의해야 할 점은 분위기가 우선 되어야 한다는 점이죠!

분위기는 개인별로 취향이 있으니 내 여자친구가 무엇은 좋아하고

무엇을 싫어하는지 잘 이해하는 것이 우선 되어야 겠습니다.


은은한 조명, 저녁 식사의 키워드로 미루어 짐작하건데

시간은 저녁시간이 좋을 듯 해 보입니다.

그러면 어떤 활동들이 있는지 살펴볼까요?

활동을 살펴보면 크게 3가지가 있어요.

편지, 말, 그리고 노래해주기(피아노 연주를 원하는 분도 계시네요)입니다.

진정성 있고, 담백하게, 진지하고 차분하게 편지에 마음을 담아

결혼하자, 같이 살자고 말해주기를 "그녀"들이 바라고 있군요.

덧붙이자면, 클래식은 영원하기 때문에

사랑하는 남자가 나에게 피아노를 치면서 노래를 불러주는 건 오래된

로망이자 프로포즈의 정석이라서 안전한 선택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

준비물은 진심과 확신에 찬 마음과 꽃다발, 그리고 가능하다면

약속에 대한 징표인 반지도 함께 할 수 있겠습니다.


하지만 오해하지 마세요. 반지는 정말 상징일 뿐입니다.

큰 다이아몬드를 진심어린 마음보다 중요시 여기는 여자라면

프러포즈를 다시 한번 생각해보실 수도 있겠네요.


프러포즈에 대해 이런 생각을 해보았다, 혹은 이렇게 프러포즈를 하였다고 말해주신

10명 (전체 남학생 36명 중 28%)의 응답을 기준으로

여학생 버전과 같은 방식으로 중복 의미 단어는 한 단어로 통일하고

조사는 삭제하여 태그 클라우드를 만들어보았습니다.


자, 다음은 남학생들의 태그 클라우드를 함께 살펴볼까요?


1219_wordcloud-male.jpg


정말 감동적인 단어입니다. 고백!

아무래도 프러포즈를 준비하는 역할은 남학생들이 리드하는 것으로

인식이 되어있는데, 이게 맞다는 것은 아니니 너무 부담 갖지는 마세요.

남학생 태그 클라우드에는 준비, 메시지, 함께 했던 과 같은

어떻게 준비를 하느냐에 대한 단어가 많이 보이는군요.


평소처럼 함께 지내다, 평소와 다르게 고백을 하는 것.

별다른 환상을 없지만 조용하게 함께 했던 추억을 떠올리고

미래에 대한 확신을 줄 수 있도록 약속하고 고백하는 것을

남학생들의 응답에서 알 수 있었습니다. (28%~29%의 응답 text 기준)


응답 중, 어떤 기혼자 응답자의 로맨틱 닌자와 같은 프러포즈를 보았는데

마커를 통한 (AR을 이용한?) 프러포즈를 하셨다고 해요.

러브액추얼리의 카이스트 버전이었다고나 할까요.

자신이 잘 할 수 있는 말로 자신의 진심을 전달하는 것이 정말 감동적이었기 때문에

나머지 제 주변 여학생들은 이 연구실은 어떤 연구실이냐며

당장 소개팅을 잡자고 하였죠 ㅎ 정말 멋진 일이었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응답자 중 500일의 썸머와 러브액추얼리 등 영화가 등장하는 것을

알 수 있었는데, 그 곳에서 힌트를 얻는 것이 정말 멋진일이기도 하지만

정말 진심을 담아 잔잔하게 마음을 전하는 것은 그 어떤 이벤트보다도

큰 감동으로 전해 진다는 것, 잊지 마셨으면 좋겠습니다.


이 글을 전해드리는 저는 좋은 말로는 소녀감성 로맨티스트 이고

다르게 말하면 철딱서니 없고 naive한 학생입니다.

그렇긴 하지만 오랜기간 동안 많은 일을 함께 겪고

서로 신뢰하고 존경하면서 행복한 기억도 많이 만들었기 때문에

그 마음이 씨앗이 되어 결혼을 결심하였다면

진심을 전하는 순간에는 다른 계산은 필요 없다고 생각해요.


내 옆에 사랑하는 사람이 있는데,

그 사람이 남은 삶을 나와 함께 하겠다고 진심을 고백하는 순간엔

어떠한 형식을 가졌는지와 관계 없이

그 곳이 어디이고, 시간이 어땠고, 무슨 옷을 입었고, 꽃다발과 보석의 크기와 상관 없이

무조건 특별한 프러포즈가 됩니다.

세상에 특별하지 않은 프러포즈는 없고, 기억에 남지 않는 고백은 없어요.

영화나 드라마에서 보던 그런 흔한 프러포즈에 미리 걱정하지 마시고

마음을 가득 담아, 결심이 생겼다면! 확신을 꼭 전해주세요 :)


이대로라면 논문을 쓸 기세라, 이번 연재는 여기 쯤에서 마무리 하도록 할게요 :-)

아직 결혼하면 어떤 것이 좋겠다, 나쁘겠다, 고민이겠다에 대한 말은

하지도 못했군요 :( 하지만 다음 연재가 있으니 기대해주세요!


  • ?
    nalgom 2014.12.19 16:09 0/0
    오웃 넘 재밌어요!!!!!! 특히 주관식 응답을 저렇게 정리하신게 진짜 신기하네요ㅋㅋㅋㅋㅋㅋㅋㅋ 답프로포즈 생각두 못해봤는데 좋은 생각인거같아요!!!!
  • ?
    새댁 2014.12.22 09:41 0/0
    고맙습니다~ 태그 클라우드로 대충 봐도 재미난 응답이 참 많았어요, 답 프로포즈는 저도 미리 알았으면 답으로 했을텐데, 생각지도 못했어요 :) 몇 년 지나면 다시 제가 할까봐요 ㅎ
  • ?
    올드보이즈 2014.12.19 17:33 0/0
    와... 재밌어요. '훈련소 들어가기 전'보고 빵터졌어요... 나쁜남자네요ㅠ
  • ?
    새댁 2014.12.22 09:42 0/0
    카이스트 석박사의 현실감 넘치는 태그이지요? ㅎ 이 부부에게는 더 애틋한 한달이 되었을 듯 해요 :)
  • ?
    야옹이 2014.12.25 11:59 0/0
    깨알같은 남편자랑><ㅋㅋ 잘보고있어요!
  • ?
    junjun_412 2014.12.29 09:46 0/0
    훈련소 들어가기전 ㅋㅋㅋ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 결혼/뷰티 [결혼] 275만 원으로 20평 아파트를 구하다. 5 file myclover 2015.05.06 1913
21 결혼/뷰티 [결혼] 275만 원으로 20평아파트를 구하다(2) 4 file myclover 2015.05.07 1210
20 결혼/뷰티 [결혼] 275만 원으로 20평아파트를 구하다(3) 1 file myclover 2015.05.26 1535
19 결혼/뷰티 [결혼] 대학원생, 1000만원으로 결혼하다. 4 file myclover 2015.04.15 2347
18 결혼/뷰티 [결혼] 스튜디오, 드레스, 메이크업, 그리고 예식장! 1 file myclover 2015.06.29 1758
17 결혼/뷰티 [능력자K/결혼] EP01_대학원생인데 결혼 할 수 있나요? 13 file 새댁 2014.12.14 1641
» 결혼/뷰티 [능력자K/결혼] EP02_결혼을 결심하다, 프러포즈 어떻게 해야 하나요? 6 file 새댁 2014.12.19 1198
15 결혼/뷰티 [능력자K/결혼] EP03_결혼 준비 시작! One time, only에 속지 말자. (1/2) 6 file 새댁 2015.01.18 1140
14 결혼/뷰티 [능력자K/결혼] EP04_결혼 준비 시작! One time, only에 속지 말자. (2/2) 4 file 새댁 2015.01.28 1118
13 결혼/뷰티 [능력자K/결혼] EP05_신부의 로망, 드레스 살펴보기 file 새댁 2015.02.27 1262
12 결혼/뷰티 [능력자K/뷰티] [할인정보] 2014년 12월 화장품 할인정보 (거의 다 끝나가는 것도 있어요 서두르셔요!) 2 file ccomziracrac 2014.12.03 951
11 결혼/뷰티 [능력자K/뷰티] [기초제품추천&알뜰구매방법] 남: 스킨, 로션만 바르면 돼! vs 여: 에센스는 어떤게 좋은가요? 4 file ccomziracrac 2015.01.07 1367
10 결혼/뷰티 [능력자K/뷰티] [남자&여자쌩얼 화장 피부편] 티안나게 하는 화장이 더 어렵다고? file ccomziracrac 2015.02.04 1316
9 결혼/뷰티 [능력자K/뷰티] [스킨로션선택방법] 남: 스킨, 로션만 바르면 돼! vs 여: 에센스는 어떤게 좋은가요? 2 file ccomziracrac 2014.12.13 1391
8 결혼/뷰티 [능력자K/뷰티] [젊게살기:탈모예방편] 하아… 내 머리… 3 file ccomziracrac 2015.01.14 1120
7 결혼/뷰티 [능력자K/뷰티] [피부타입] 남: 스킨, 로션만 바르면 돼! vs 여: 에센스는 어떤게 좋은가요? 3 file ccomziracrac 2014.12.02 1096
6 결혼/뷰티 [능력자K/뷰티] [화장품 세일정보] 12월 연말 마지막 세일 정리 4 file ccomziracrac 2014.12.19 1327
5 결혼/뷰티 [능력자K/뷰티] 내 몸을 보완할 수 있는 옷입기! 1 file ccomziracrac 2015.03.01 1254
4 결혼/뷰티 [능력자K/뷰티][면세점 쇼핑 Tip] 면세점에서 살 것과 사지 말아야할 것이 있다구? file ccomziracrac 2015.01.28 1609
3 결혼/뷰티 [능력자K/뷰티][젊게살기:노화방지편] 유일하게 FDA에서 승인한 노화방지제가 있다구? 4 file ccomziracrac 2015.01.18 1150
Board Pagination 1 ... 2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