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단일서비스 로그인
Language

생활정보(이전)


> 정보 > 생활정보(이전)

042-350-2071

gsa@gsa.kaist.ac.kr

평일 상시


서측 학생회관 211호

13:30-15:30
화 / 수 12:00-14:00

메일 | 건의 게시판

724 0 / 0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스크랩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스크랩

능력자K도 2월이 마지막이라고 생각하니 홀가분하기도 하고 아쉽기도 합니다.

 

12월달에는 재테크를 왜 하는지에 대해서 1월달에는 가능한 한 다양한 재테크의 수단을

훑어나가려고 노력을 했습니다. 2월달에는 좀 더 범위를 좁혀서 "주식투자"를 기준으로

이런저런 이야기를 풀어놓을까 합니다.

 

오늘은 "주식은 대박이다?"라는 주제로 글을 써 보았습니다.

 

"주식"이라는 단어를 인터넷에서 검색해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본격 한강행 익스프레스 티켓
잘하면 휴지로 쓸 수 있는 유용한 종이
주식으로 1억을 얻으려면 2억원어치를 사면 된다
자기는 해놓고서 남에게 하지 말라고 하는 것
친구가 추천하는 것 중, 열에 아홉은 망하는 것

 

- 출처 : 엔하위키 미러.... 주식(금융) -

 

ㅎㄷㄷ. 섬뜩합니다..... 개인적으로 주식을 꽤 오래 해왔다고 생각하지만, 

함부로 "틀렸다"라고 말하기가 어렵네요.^^ 특히 "자기는 해놓고서

남에게 하지 말라고 하는 것"이라는 글이 가슴을 콕콕 찌르는 듯 합니다.

 

위와 같은 이야기가 나오는 이유는 주식투자가 "곱하기"의 성향을 띄기 때문입니다.

 

인생을 수식으로 본다면 예를 들어 아래와 같이 될 것 같습니다.

 

좋은 학교를 감 (+4)

00에 입사함 (+3)

승진 (+3)

해고 (-2)

 

와 같이 말입니다.^^ 써 놓고 보니 마치 게임을 하는 것과 같습니다.

 

여기에 주식을 끼면 이와 같은 모양이 됩니다.

 

(4+3+1+3-4-1+5) X 10 = ?

(4+3+1+3-4-1+5) X 0 = 0....

(4+3+1+3-4-1+5) X -10 = 0....

 

이렇게 됩니다.  결국 주식투자란 인생을 좀 더 스펙터클하고 다이나믹하게

만들어준다고 보면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다만 좋은 방향일지, 나쁜

방향일지는 본인의 몫이 될 것입니다. 

 

직접적으로 "돈"이라는 문제만 놓고 본다면, 주식투자는 100억대

부자를 만들 수 있는 가장 가능성 높은 방법이라고 합니다.

 

1,000억원 부자가 될 가능성이 가장 높은 방법은 창업인 것 같습니다.

과거의 사례로 보면 엔씨소프트나 네이버와 같은 기업의 창업자들,

그리고 비교적 가까운 사례로 보면 골프존 같은 경우들이 눈에 띕니다.

 

그리고 5억원 정도의 중산층이 되는 가장 가능성 높은 방법은 저축일 것 같습니다.

대체로 30년 정도 직장생활을 한다고 보면 약 1,666만원을 저축하면 5억원 정도를

모을 수 있겠습니다. 물론 보통 각오로 저축을 해서는 쉽지는 않습니다만,

영 불가능한 수치는 아니라고 봅니다. 확실한 것은, 저축만으로 100억대 부자가

되는 것은 한국에서, 샐러리맨으로서는 거의 불가능하지 않나 생각합니다.

 

주식투자는 (모은 돈) X (?)을 만들어주게 됩니다.

 

(?)에 무슨 숫자가 들어갈지는 철저하게 사람마다 다르고 노력한 것에 따라

다릅니다. 하지만, 명확한 것은 이 (?)를 통해서 중산층이 될 사람이 부자가

될 수 있는 가능성이 생긴다는 점입니다.

 

실제 사례를 보면 2002년 2억원으로 시작한 사람이 2012년에는 20억의 자산을

이루었으며, 2015년 현재는 100억원의 자산을 이룬 사례를 본 적이 있습니다.

이와 같이, 주식투자는 순수하게 샐러리맨으로서는 이루기 힘든 부자의

"가능성"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많은 사람들에게 의미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럼 문제는 다시 한 바퀴 돌아와서, (?)에 어떻게 내가 원하는 멋진

숫자를 집어넣을 수 있을지의 문제가 됩니다... 이 (?)를 더 좋은 숫자로

뽑기 위해서 그동안 많은 사람들이 연구에 연구를 거듭해 왔습니다.

 

다음 편에서는, 저 랜덤박스를 나름의 방식으로 멋지게 풀어낸 투자자들,

그리고 그 결과와 그들의 방법론에 대해 하나하나 소개를 해볼까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5 식도락 [어은동의 뉴플레이스] 111-7 Meal file 응용공학동♥ 2015.06.22 1382
144 음악/스포츠 [야구] 추신수, 텍사스와 함께 갈 수 있을까 1 쿨럭 2015.06.24 739
143 음악/스포츠 [야구] 이승엽의 400홈런, 얼마나 대단한 기록인가 3 file 쿨럭 2015.06.09 902
142 음악/스포츠 [야구] 세 파워피처의 엇갈린 운명 2 쿨럭 2015.05.09 867
141 음악/스포츠 [야구] 성공은 정해져 있는가: 05-10 신인 드래프트 분석 2 file 쿨럭 2015.04.15 1028
140 음악/스포츠 [야구] 맞춤형 외국인 선수를 추천해드립니다 2 쿨럭 2015.05.17 942
139 음악/스포츠 [야구] 류현진의 어깨 관절와순 파열, 복귀 가능성은 2 쿨럭 2015.05.22 1218
138 음악/스포츠 [야구] 득점이란 무엇인가: 타율, OPS, RC와 XR 2 file 쿨럭 2015.06.03 1254
137 음악/스포츠 [야구] JAWS로 본 KBO 명예의 전당 (투수편) 4 쿨럭 2015.04.28 1127
136 음악/스포츠 [야구] 4월, 우리는 어떤 야구를 보았나 2 쿨럭 2015.04.30 906
135 기타 [쇼핑] 해외직구 도전하기 (2) - 직구에 필요한 팁들 2 file ldg810 2015.04.29 1147
134 기타 [쇼핑] 해외직구 도전하기 (1) - 직구 과정 이해하기 ldg810 2015.04.23 210
133 기타 [쇼핑] 해외직구 도전하기 (1) - 직구 과정 이해하기 file ldg810 2015.04.23 1221
132 기타 [소설]냉정과 열정사이 file moonjeje 2015.04.30 1106
131 기타 [소설] 싸드가 뭔데? 미사일잡는 미사일 file moonjeje 2015.05.15 1029
130 여행/사진 [사진] 흔들리지 않은 사진을 담아보자! 2 file 식물적감각 2015.05.31 852
129 여행/사진 [사진] 초보의 좌충우돌 은하수 파노라마 만들기 3 leestati 2015.04.29 1020
128 여행/사진 [사진] 아름다운 풍경사진을 위한 햇빛 지배하기!! 1 file 식물적감각 2015.04.29 1114
127 여행/사진 [사진] 싸우자 역광!! 역광을 이기는 방법 4 file 식물적감각 2015.05.19 1152
126 여행/사진 [사진] 선명한 풍경 사진을 담기 위한 날씨 정보 파악 file 식물적감각 2015.04.24 990
Board Pagination 1 ... 2 3 4 5 6 7 8 9 10 ... 13
/ 13

포인트랭킹

순위
닉네임
포인트
1
카이**
6159
2
서**
5461
3
봐*
4822
4
동**
3897
5
동원***
1783